2009. 11. 28. 04:33
  • 몽롱~ 하네(술 좀 작작 마셔야 할텐데) [ 2009-11-27 08:58:44 ]
  • 업무 인수인계를 할 때, 정해진 시간만 어떻게든 때워보자는 사람만은 되지 말자.(기왕 해줄 꺼 조금만 관심가져주면 상호간에 편할텐데) [ 2009-11-27 14:43:39 ]
  • 난 이런거 전임자에게 받은 적 없는데 너 때문에 만드는 거다. 라는 생색내기 듣기 싫다. 그렇다고 도움되는 내용은 하나도 담고 있지 않으면서. 사실 모든 업무는 자신이 없어도 할 수 있도록 최소한의 가이드는 항상 마련하고 있어야 하는 것 아니던가?(내가 이상주의자일까?) [ 2009-11-27 14:52:02 ]
  • 연탄길 12월 1일 표가 생겼는데, 회사일 때문에 도저히 못가네요. 동생 대신 보내서 평이라도 들어야겠어요.(연탄길 보고 싶었는데 아쉽다) [ 2009-11-28 00:03:29 ]

이 글은 유철웅님의 2009년 11월 27일에서 2009년 11월 28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Posted by Who.M.I? 퍼렁별여행자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