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9.11.14 04:32
  • 이런 나 왕따였었나봐 ㅡㅡ(전화받는 사이에 다들 밥먹으러 가버렸네) [ 2009-11-13 11:58:06 ]
  • 서버관리 당첨!! 시스템운영팀으로 발령날때부터 불안불안했는데, 결국 현실로… 3년전으로 되돌아간 느낌이랄까? 막막하네…(내 의견따위 애초부터 반영되지 않은 팀배정 업무분장 여기서 내가 할 수 있는 게 뭐냐!!) [ 2009-11-13 13:24:39 ]
  • 생각해보니 올해의 내 운은 시시껄렁한 이벤트 당첨되는데 다 써버린 듯. 막상 중요한 일에는 늘 물먹었네(인사와 관련한 불평불만 여기다가 계속 써봐야 뭐 별 도리 없지만) [ 2009-11-13 16:58:32 ]

이 글은 유철웅님의 2009년 11월 13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Posted by Who.M.I? 퍼렁별여행자
2009.11.03 04:32
  • 계속 한다리 건너서 신종플루 확진자가 나온더니 이제는 친척 중에 발생. 초등학생이라 아픈것보다 집에서 노는 걸 더 좋아하는 듯 하지만, 빨리 쾌유해서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볼 수 있었으면…(신종플루 확진자 범준이 형준이 둘의 빠른 쾌유를 바람 옆에서 고생하는 외숙모가 고생이지 뭐) [ 2009-11-02 09:05:27 ]

이 글은 유철웅님의 2009년 11월 2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.

Posted by Who.M.I? 퍼렁별여행자